본문 바로가기
Enjoy Life/책을 읽자!!

[2021-책읽기프로젝트] GRIT

by 폴피드 2021. 3. 19.
728x90
반응형

GRIT 이란 무엇인가. 이 책의 제목이기도 한 GRIT 은 바로 열정과 끈기를 말한다.

성공한 사람들의 공통점을 찾다보면 한가지 공통점이 나온다. 바로 꾸준함이다. 실패하거나 어려움이 닥쳤을때에도 포기 하지 않고 열정과 끈기로 이겨내다 보면 성공을 하게 된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들은 지금도 여전히 그 꾸준함을 지켜 나가고 있다. 

재능 vs 노력

난 개인적으로는 노력보다는 재능이 앞선다고 생각한다. 아무리 노력해도 재능을 가진 사람들을 따라가기는 쉽지 않다고 생각했다. 이렇게 생각하게 된 이유는 내가 고등학교때에 열심히 공부를 했다고 생각 했었는데 게임방에서 놀고 온 친구보다 시험을 못본 이후였던것 같다. 그 전까지는 나도 "하면 된다" 라는 생각이 머릿속에 가득 차있었다. 그런데 그 일 이후로 지금까지도 노력보다는 재능이 앞선다고 생각을 하고 있었다. 

그런데 이 책을 읽다보니 그런 생각이 들었다. 

"정말 난 열심히 노력을 했었던 걸까?"

생각해보면 노력이라는게 하루 아침에 이루어지는것이 아니다. 하루, 이틀, 1년 그리고 그 이상의 시간들이 모이고 모여서 무언가를 이룰수 있는 힘을 만들어 주는 것이다. 그래서 고등학교때의 나에게 다시 물어보고 싶다.

"넌 정말로 열심히 노력을 한거였을까? 그리고 그 친구는 노력을 안했던 것일까?"

순간 나의 판단이 잘못되었음을 느꼈다. 그것도 몇십년이 지난 이시점에 말이다. 

열정 VS 현실

"열정은 좋지만 현실적으로 불가능 하다.", "현실에 안주하지 말고 열정을 갖고 계속 앞으로 나아가라. "

어떤게 맞는 말일까? 많은 사람들이 열정에 대해서 이야기 한다. 성공한 많은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자기가 하는 일에 대해서 열정을 갖고 있고 그래서 성공을 했다고 말을 한다. 

나에게는 열정이 있나?

최근 몇년간 많이 고민했던 주제 이다. 아직까지도 답을 찾지 못했다. 분명 내가 하고 있는 일을 좋아한다. 그리고 잘하고 싶은 욕심이 있다. 그래서 책도 보고 강의도 보고 이것저것 모르는 것에 대해서 공부를 해보기도 한다. 그러기를 몇년이 지났다. 그러다가 어느새 나를 돌아보니 약간은 기운이 빠져있다. 일을 하고 있기는 하지만 왜 하고 있으며 그냥 대충 처리하고 끝내자라고 생각 하고 싶을때가 많다. 이러면 안되는데 라고 생각을 하면서 이상하게 생각과 몸이 다르게 움직인다. 대충이란 것에 익숙해져 버린건 아닐까라는 생각을 한다. 확실히 그런 경향도 있다. 

이책에서 찾아 낸 것이긴 한데 열정은 있지만 목적의식이 부족했던것 같다. 무언가를 공부를 했지만 무엇을 위한 공부였나가 빠졌던것 같다. 그래서 열정을 불어넣으려 했던 노력들이 크게 힘을 받지 못했던게 아닐까라고 생각이 든다. 

책을 읽으면서 내가 했던 행동들에 대해서 많이 반성을 하게 되었다. 항상 생각해온 오늘보다 더 나은 나를 만들기 위해 부족했던 부분들을 다시 채워나가야겠다. 그리고 꾸준함을 유지 할수 있도록 항상 노력 해보자. 

 

728x90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