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lpid's World

개발자 테스트하기 : 개발자 면접은 이렇게.. 본문

Enjoy Life/초짜 번역 히스토리

개발자 테스트하기 : 개발자 면접은 이렇게..

폴피드 2013.08.06 18:39


원문 : Putting Developers to the Test 

http://www.hanbit.co.kr/network/category/category_view.html?cms_code=CMS7965279979


역시나 이번에도 허접하게


화이트 보드와 맨홀 뚜껑은 좋은 개발자를 찾는데 전혀 도움이 되지 않는다. 


 당신이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요리사 중 한 명이라고 가정해보자. CIA를 졸업하고 4성급 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있다. 그리고 Food Network에서 방영하는 쇼에 출연하고 있다. 이제 당신은 실리콘 벨리에 카페테리아를 창업하기 위해 면접을 하고 있다. CEO와 간단한 대화를 마치고 그녀는 당신을 건물 밖으로 데리고 나간다. 그리고 그녀는 말한다. "나는 당신이 어떻게 일하는지 보고 싶습니다. 나에게 음식을 만들어주세요". 

"알겠습니다" 라고 대답을 하고 당신은 다시 묻는다. "주방은 어디 있나요?" 

"아니요. 나는 당신이 이 공원에서 장작을 찾은 다음에 서로 마찰시켜서 불을 만들고 창으로 사슴을 사냥한 후 그것을 불 위에 놓고 요리를 하는 모습을 보고 싶습니다. " 

나는 최근에 몇몇 회사들과 면접을 진행하면서 대부분의 기업들이 직원들의 잠재력을 평가하는데 사용하는 프로세스를 보고 웃게 되었다. 그들은 회의실에 앉혀놓고 프로그래밍과 관련된 문제를 제시하고 화이트 보드에 그것을 풀어보라고 한다. 

이것은 오늘날 소프트웨어 엔지니어가 실제로 하는 일과는 거리가 멀다. 이것은 마치 지원자에게 면접관의 초상화를 그리라고 하는 것과 마찬가지다. 나는 적어도 12가지 언어를 구사할줄 안다. 하지만 그 모든 것을 내 머릿 속에 담고 있지는 않다. 만약 내가 자바로 개발을 한다면 이클립스를 사용할 것이다. 만약 iOS 앱을 만든다면 Xcode를 사용할 것이다. 그리고 명령어, 스페이스를 치면서 메서드를 자동으로 찾아주는 기능을 사용할 것이다. 또는 javadoc을 보거나 웹에서 메서드 사용법을 찾을 것이다. 

Larry Wall은 프로그래머의 자질 중 하나가 게으름이라고 말한다. 여기서 게으름이란 작업을 완료하는데 최소한의 작업을 수행한다는 의미이다. 당신이 개발자를 구할 때 그가 얼마나 효율적인지, 그리고 얼마나 좋은 코드를 만드는지 알고 싶을 것이다. 만약 그가 검색을 통해서 5분 안에 문제의 해결책을 찾아낼수 있다면 검색 없이 몇 시간 동안 문제를 해결하려는 사람보다 더 낫다고 평가할 수 있다. 화이트 보드는 이것을 평가할 수 없다. 

내가 했던 가장 인상 깊었던 면접은 ITA에서 했던 면접이었다. 그들은 나에게 PC를 주고 개발 관련 문제를 풀어보라고 했다. 면접관은 내가 코딩을 하는 2시간 이상을 내 옆에서 지켜봤다. 나는 내 마음대로 무료로 제공하는 IDE를 다운로드 받고 웹을 검색하고 일반적으로 하는 일들을 진행했다. 면접이 끝나고 그들은 나에 대해 무엇을 알았을까?

  • 내가 문제를 풀기 위한 툴을 설치할 줄 아는가. 

  • 문제를 내가 어떤 방법으로 접근 하는가. 

  • 문제를 풀기 위해 관련된 정보를 어떤 식으로 찾는가. 

  • 내 코딩 스타일은 어떤가.

비교해서 말하자면 화이트보드에서 설명하는 방법은 요즘 개발자들이 사용하는 툴들에 대해서 정보를 얻을 수 없는 상태에서 얼마나 기억을 하느냐에 대한 테스트밖에 되지 않는다. 만약 당신이 지원하려고 하는 일자리가 인터넷이 없는 사막이 아니라면, 당신이 얼마나 좋은 개발자인지 알리기에는 부족할 수 밖에 없다. 

당신은 이것들이 나 혼자만의 의견이라고 생각하겠지만 구글 또한 그들의 수수께끼 같은 문제들을 푸는 것이 애플리케이션의 품질을 결정하는 데에 영향을 준다고 인정하고 있다. 누군가가 어떻게 일을 잘하는지에 대한 가장 좋은 지표는 그들과 함께 일을 하면서 보는 것이다. 2시간 정도의 짝 프로그래밍은 당신에게 화이트보드를 사용하는 것보다 지원자에 대한 정보를 많이 알려줄 것이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